국내축구
  • 수원이 이길만한 경기였다고 생각합니다.
  • 울산현대축구단푸른치 | IP 121.176.***.185 | 조회 169 | 추천 5 | 작성일 2018-05-16 23:15:02 | 이 게시물을 신고합니다. 신고하기
  • 8강 진출축하드립니다.

     

    울산은 김도훈 감독의 안일함이 시즌 초부터 조금씩 쌓여 이번 경기로 터진 것 같은 느낌이네요.

     

    울화가 조금 가라앉고 나니까, 확실히 보이는 것 같습니다.

     

    12경기 무패 기록으로 자위하면서 애써 외면하고 있었지만

     

    사실 이번 시즌 울산의 공격은 전반기 내내 풀릴 기미가 안보였습니다. 전반기 20경기 넘는 경기를 치렀는데도 이 꼴이에요.

    수비 하나로 어찌저찌 이어왔지만, 빡센 일정에도 수비 로테이션이 거의 없어서 언제 집중력이 무너진대도 이상하지 않았는데

     

    전반기 가장 중요한 순간에 짜기라도 한 것 처럼 모든 문제점이 터져버렸다고 생각합니다.

     

    인천전이 남았으니 집중해서 마무리해야하고, 리그에 집중해서 최대한 순위를 끌어올려야하는 건 맞는 말이지만

     

    그 전에 제대로 된 공격 전술을 찾아내는 게 먼저라는 생각이 듭니다.

    이대로 이종호나 주니오가 돌아와서 또 반짝 괜찮아 진다면 이종호와 주니오를 갈아넣어서 시즌 버틸 것 같아요.

    그럼 달라지는게 없을 텐데요.

  • 추천하기 5
  • 트위터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수원삼성블루윙즈| |
      • 리차드 선수에 대한 의존도가 너무 높은게 아닌가 싶더군요. 과부하 걸린건지 평소 안하던 실수가 많았던거 같았습니다.
      • 추천
      • 댓글 울산현대축구단| |
      • 리차드는 안타까웠습니다.
        몇경기 전부터 계속 무리했거든요. 팀에 공격을 풀어주는 미드필더가 없으니
        요 몇경기 계속 리차드가 그 역할을 떠맡는데 그닥 좋은 장면이 나오진 않았습니다.
        요즘 경기 마칠 때마다 스트레스 받아보이는게, 정신적인 피로도도 상당해 보이고,
        수비수일때는 억제해가며 경기 후반 한번 정도 보여줘 의외성으로 작용했던 오버랩을
        미드필더로 포변하곤 봉인해제되다 시피 뛰다보니 활동범위가 너무 넓어지고, 고스란히 육체적 피로로 이어졌어요.

        게다가 오늘 수원 서포터즈들이 염기훈 선수 부상 일 때문인지 리차드가 볼 잡을 때마다 야유를 터뜨리더라구요.
        그 압박감도 한 몫했을 거라 생각합니다.

        리차드 너무 고생만 고생만 하는 것 같아 마음이 아픕니다.
      • 추천
      • 울산현대축구단| |
      • 리차드, 오르샤 시즌 워스트 경기였어요. 이명재는 체력적으로 퍼져 보이는게 눈에 바로 들어오더군요. 인천원정 잘 마무리하고 휴식기 치렀으면
      • 추천
      • 댓글 울산현대축구단| |
      • 아무리 공수의 에이스라지만 두 선수한테 빌드업까지 바란 감독의 과욕이었다고 생각합니다 ㅠㅠ

        그래도 리그전에는 라인업에 한승규가 끼어서 패스웍으로도 뭔가 해본다는 느낌이 있었는데
        오르샤-토요다-황일수-김승준 이 중 어디 패스에 강점을 가진 선수가 있죠?
        박주호-리차드도 마찬가지... 이 조합은 수비적으로는 단단할지 몰라도 공격 전개에 있어서는 둔탁하다고 생각해요.
        공격전개 해줄 선수가 11명중 아무도 없으니 수비일변도로 뚜까맞아야죠 뭐... 쳐맞다보면 한두번 가드 내려가는 건 당연한 일 ㅠㅠ
      • 추천
    • ( / )
* 인기 게시글

NO 제목 작성자 추천 작성일 조회수
32009 유스가 주축이 될 팀 - 수원, 포항, 인천 인천유나이티드신객 7 19:39 77
32008 afc 이놈들 k리그팀 어떻게든 떨어트리려고 자꾸 자국리그끼리 붙이나 상주상무그런거없다 6 17:33 161
32007 아챔 8강 조추첨 결과 수원삼성블루윙즈뿌욜킴 3 17:17 153
32006 아챔8강 전북vs수원 아스날 FC치즈돈까스 1 17:17 42
32005 월드컵 기간에도 k리그2는 쉬질 않네요 전남드래곤즈꽃돼지 3 13:46 126
32004 어제? R리그에 박상혁 선수 뛰었네요 수원삼성블루윙즈전세진 3 01:49 213
관리자에 의해서 삭제된 게시물입니다. (삭제이유:광고,홍보)
32002 [직설 인터뷰] 주승진 디렉터: 매탄은 수원의 라마시아가 될 수 있을까? 수원삼성블루윙즈Bluewings 4 2018.05.22 240
32001 국대 플랜A는 어떻게 될까요? 엠블럼이 없습니다.나이키슈으즈 5 2018.05.22 221
32000 오르샤.... 울산현대축구단족발 3 2018.05.22 275
31999 신태용 감독 "이근호 아웃 안타깝다…선민-승우-자철 투톱 가능" 첼시 FC에덴 아자르 3 2018.05.22 156
31998 김민재 김진수 염기훈 권창훈 이근호 인천유나이티드신객 9 2018.05.22 255
31997 [속보] 신태용호 부상자 추가 첼시 FC에덴 아자르 5 2018.05.22 524
31996 [조태룡의 진실⑤] 인터넷 여론 조작과 새벽 업무 지시 아스날 FC제니 3 2018.05.22 127
관리자에 의해서 삭제된 게시물입니다. (삭제이유:광고,홍보)
31994 이번 월드컵은 버스 두대 작전을 쓰는 게 나을지도 모르겠네요 유벤투스아캄나이트 4 2018.05.22 190
31993 아시안컵까진 신태용으로 갔으면 하네요 수원삼성블루윙즈Bluewings 2 2018.05.21 165
31992 신태용 감독- 우리는 무조건 투톱 포메이션 (월간중앙 인터뷰) 엠블럼이 없습니다.dunjin5 4 2018.05.21 200
31991 전 이번 월드컵은 그냥 참가를 즐기며 신감독 응원하기로 했습니다 맨체스터유나이티드 FC저(-ㅅ-)베 4 2018.05.21 84
31990 신태용이 권창훈에게 전화 안했다는 말은 FC서울수질검사원 4 2018.05.21 222
31989 성남은 밥상을 뒤엎네요...ㅜㅜ 상주상무그런거없다 0 2018.05.21 196
31988 오늘 안산 대 성남 경기 직관 갈까 하다가 집관 하는중인데 성남FC디바이오맨 5 2018.05.21 213
관리자에 의해서 삭제된 게시물입니다. (삭제이유:광고,홍보)
31986 오늘 신태용 인터뷰 보고 느낀점 , 무리뉴도 한국국대 죽어도 안된다 엠블럼이 없습니다.dunjin5 1 2018.05.21 216
31985 [SPO 톡] 신태용 감독, "이근호, 2차 진단 필요…걷는 것도 어려워" (+ 김진수) 아우크스부르크연어 7 2018.05.21 262
12345 ... 9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