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축구
  • "K리그로 수다 떠는 학교" K리그 홍보대사 감스트의 꿈
  • 체세나심규선 | IP 182.224.***.57 | 조회 206 | 추천 3 | 작성일 2018-12-10 18:19:06 | 이 게시물을 신고합니다. 신고하기
  • 풋볼크리에이터 '감스트'가 축구를 향한 애정을 담담하게 밝혔다.


    중략

    감스트는 2018년 한국 축구계에 새로운 화제거리였다. 인터넷 방송으로 이름을 알린 감스트는 2018시즌 K리그 홍보대사를 맡았다. 월드컵 기간엔 해설로도 활약하면서 얼굴을 알렸다. 젊은 세대들에게 축구를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도왔다는 평가가 있다. 인천 유나이티드 공격수 문선민의 골 뒤풀이로도 알려진 '관제탑 댄스'도 감스트의 작품이다.

    감스트는 "축구로 꿈을 키웠다. 고등학교 동아리, 군대에서, 기자, 캐스터 다 노력했다. 공부도 잘 못했고 목소리도 좋지 않았다. 인터넷 방송을 우연히 하게 됐다. MBC에서 해설을 해보자는 연락이 왔다. 꿈을 꾸던 대로 가는 것 같다"면서 축구를 함께 즐기려는 마음이 지금의 자신을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감스트는 홍보대사로서 "뜻깊고 재밌었다"는 말로 2018년을 돌아봤다. "반성을 많이 했다. 그전까지 K리그를 보지 않았다. 홍보대사 위촉 때도 논란이 있었다. 첫 경기에 가서 충격을 받았다. 빠르고 재밌었다. 경기장에 오르니 달랐다. K리그 팬들도 맞아주셨다. 그 광경이 야구처럼 ‘축구도 할 수 있다’라는 생각이 들었다. 저한테는 경기 전에 일어나는 일도 설명할 수 있어서 좋았다. K리그를 알릴 수 있으면서 스스로도 재밌었다. 학교에서 게임 이야기를 많이 하는데 K리그 이야기들을 했으면 좋겠다."

    감스트도 축구로 사랑을 나누고 싶다고 말했다. 그는 "축구를 어려운 상황에서 하는 친구들이 많이 있다. 도와주고 싶다"면서 자비를 들여서라도 축구를 꿈꾸는 이들을 돕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https://sports.news.naver.com/kfootball/news/read.nhn?oid=477&aid=0000152385

  • 추천하기 3
  • 트위터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AS로마| |
      • 인지가 클럽하우스 투어 컨텐츠 함 가자
      • 추천
      • 맨체스터유나이티드 FC| |
      • 자리가 사람을 만들고 생각치도 않았던 꿈과 목표마저 심어주게 되는듯 ㅋㅋ
      • 추천
    • ( / )
* 인기 게시글

NO 제목 작성자 추천 작성일 조회수
47383 김승규, 장염으로 병원행…콜롬비아전 출전 불가 첼시 FC에덴 아자르 3 11:16 132
47382 지동원 왼무릎 부종 벤투호 전력 이탈, 오늘 독일 소속팀 복귀 첼시 FC에덴 아자르 1 09:58 84
47381 캄보디아 상대로 대량 득점하기 힘드네요 FC서울수질검사원 1 2019.03.24 171
47380 나무 보지 말라니까 우디네세Di Natale 2 2019.03.24 162
47379 김민재-지동원 부상..아킬레스건, 무릎 통증으로 훈련 제외 첼시 FC에덴 아자르 4 2019.03.24 111
47378 볼리비아전이 의미 있던 이유 수원삼성블루윙즈조중동은폐간이딱이야 2 2019.03.23 185
47377 어제 홍철 크로스 좋아서 만족스럽네요 수원삼성블루윙즈조중동은폐간이딱이야 1 2019.03.23 84
47376 권창훈 어제 잘하니까 월드컵, 아시안컵 또 아쉽네요 수원삼성블루윙즈조중동은폐간이딱이야 1 2019.03.23 99
47375 콩 푸엉, "인천 플레이 스타일 적응 어렵다" 맨체스터유나이티드 FC손승완 3 2019.03.23 192
47374 울산 명물 잘가세요 잘가세요~~ 맨체스터유나이티드 FC최강면상 4 2019.03.23 184
47373 대표팀 풋살 연습.gif RB 라이프치히레드불 4 2019.03.23 207
47372 어제보니까 a급 공격수 한명만 잇엇으면....gif 울버햄튼원더러스 FC벵갈 5 2019.03.23 151
47371 오늘 경기보고 느낀 거는 김민재... 아스날 FC존못을보고짖는개 1 2019.03.23 209
47370 이청용이 의외로 국대골이 죄다 헤딩... 아우크스부르크상어 1 2019.03.23 130
47369 손박논란은 당분간 계속 일어날 수 밖에 없겠네요 유벤투스Gennady Pac 3 2019.03.22 249
47368 볼리비아전 후기 입니다. 토트넘핫스퍼라울_ 13 2019.03.22 310
47367 리얼 재능 뼈정우가 은퇴했군요 ㅜ 수원삼성블루윙즈하루키 3 2019.03.22 212
47366 손흥민 확실히 최전방에 서니 공격력은 살아나네요 전북현대모터스손세이셔널 1 2019.03.22 44
47365 오늘 경기로 확실해진건 맨체스터유나이티드 FC일해요무송씨 0 2019.03.22 91
47364 빵훈이 근데 군면제 아닌가요? 맨체스터유나이티드 FC일해요무송씨 0 2019.03.22 204
47363 오랜만에 좌파축구 눈호강 했습니다 수원삼성블루윙즈전세진 3 2019.03.22 182
47362 진짜 이청용이 득점을 것도 엄청 멋진 헤더골 넣어서 다행임 바르셀로나공원의독라실장 2 2019.03.22 127
47361 슈팅숫자 21개 ㄷㄷ 윔블던 FC대답이고작그냥이냐 0 2019.03.22 35
47360 전반은 못봤는데 후반과 비슷했나요? 맨체스터유나이티드 FC일해요무송씨 1 2019.03.22 72
47359 볼리비아가 별로지만 그래도 주세종, 홍철이 잘해줬네요 수원삼성블루윙즈전세진 0 2019.03.22 37
12345 ... 14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