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맨시티는 풀백에게 많은 돈을 투자하는가?
iqeman 조회 추천 작성일 대댓글알림
주소복사

다소 오랜 글입니다

출처:https://bit.ly/2A4cP8i

# 풀백과 포지셔닝 플레이

이번 여름(2017) 맨시티는 풀백 영입을 위해 많은 돈을 투자했다. 다닐루,맨디,워커를 데려오면서, 펩 과르디올라는 맨시티의 약점이던 포지션(풀백)을 보강했고, 이 스페인 감독이 원하는 플레이 스타일에 핵심이 되는 선수들을 확보했다. 과르디올라의 (요구하는)플레이는 배치와 공간을 만들어가며,상대팀으로부터 점유율 우위를 가져가는 것이고, 특히 풀백들이 결정적인 역할을 한다. 3-1-4-2 혹은 4-1-4-1을 어느 것을 사용하던지, 과르디올라는 그의 풀백,윙백들에게 영리하고 에너지틱하게 움직일 것과, 전방으로의 지원을 기대한다. 

 

과르디올라는 피치를 매우 복잡하고, 세분화되어 나누어진 공간의 연속으로 보며, 그리고 나서 좀 더 단순하게, 종방향으로 센터지역,하프스페이스,측면지역으로 (피치를) 나눈다. 그 목적은 같은 공간에 두 명 이상의 선수들이 수직적으로 (동시에) 배치되는 것을 허락하지 않기 위함이다. 과르디올라는 또한 그의 팀이 두개의 큰 덩어리, 5명의 수비와 5명의 공격으로 배치하는 것을 좋아한다. 그리고 특별히 그의 풀백들을 측면 공간을 향해 오버래핑을 지시하기보다 안 쪽으로 배치시킨다. 이러한 부분들은 포지셔닝 플레이의 목적(점유율)을 더 쉽고 용이하게 하며, 적어도 항상 한 명 이상의 여분의 선수가 볼을 유지하는 것을 더 쉽게 만든다. 그리고 측면에서 1:1 상황을 만든다. 


# 인버티드 풀백

변형된 풀백들(움직임) 때문에 측면 공격수들이 수비에 대한 부담없이 좀 더 높은 위치에서 공격할 수 있게되었고, 볼이 후방으로부터 전개될 때, 연속적으로 삼각패스코스를 만들며, 볼소유를 잃지 않게되었다. 이것이 펩 과르디올라가 패싱능력을 갖춘 골키퍼를 원하는 이유 중 하나이다. - 딥 라잉 미드필더 (대개는 페르난지뉴)와 함께 이러한 사각형의 빌드업 형태는 골키퍼가 패스에 능하기만 하면, 재빠르게 깊은 위치로 공격 빌드업을 할 수있고, 만약에 압박이 거세다면, 풀백들은 양측면으로 분리될 수도 있다.- 이러한 방식으로 변형된 풀백들을 사용하는 것은 또한 상대팀에게 한가지 문제를 발생시킨다. 그들은 숫자적으로 미스매치가 되는 것을 막기 위해서 안 쪽 공간을 메워야만 했다. 무엇보다도 맨시티의 볼소유를 방해하기위해, 중앙 미드필더들을 전방으로 전진시키지만, 이럴 경우 백포는 다섯명의 공격진들을 상대해야만 했다. 또는 측면 공격수들을 안 쪽 공간으로 이동시키면, 수비를 위해 6명이 가담하게되어, 공격기회가 매우 제한되었다. 


# 비엘사의 영향

과르디올라의 이런 형태가 비엘사의 영향을 받았다는 사실은 매우 쉽게 알 수 있다. 그가 바랬던 것은 스트라이커보다 한 명의 더 많은 중앙수비수를 보장하는 것과 공간과 수적우위를 만들기 위해 (자신의 위치를 벗어나)윙백 혹은 풀백들이 중앙지역을 넘나드는 것이었다. 

 

과르디올라는 또한 이번시즌 4-3-3을 사용해왔다. 비록 그의 시스템하에 있지만, 스타팅 포메이션이 기본적으로 바로 그것임을 간과해서는 안된다. 그리고 그의 선수들은 비엘사의 선수들처럼, 빌드업 과정과 수비적으로 많은 역할을 할 수 있고, 유동적인 스타일에도 잘 적응할 수 있을 거라고 기대한다. 4-3-3 하에서, 풀백들은 다이내믹함과 동시에 매우 높은 위치까지 전진한다. 본머스를 상대로, 볼 진행방향 앞 쪽으로 다섯명의 선수가 있었고, 풀백들이 가장 넓게 위치했다는 것은 주목할만 했다. 리그내에서 최고의 올라운더 창의적인 플레이메이커로서 인정받고 있는, 실바와 데브라이너는 좀 더 깊은 위치에서 머물수 있고, 수비들사이로 패스를 할 수 있게 되었다. 반면 페르난지뉴는 센터백들 사이공간으로 내려갔다. 수비5,공격5이 유지되었는데, 풀백들이 너비를 제공했기 때문에 베실바와 스털링은 안 쪽으로 이동하거나, 1선의 제수스나 아게로의 지지속에서, 직접 전방으로 침투했다.


# 5-5 형태

또 다르게, 한 명의 풀백은 뒤에 머물수 있었고, 그러면 다른 선수 그러니까 실바나 데브라이너 중 한명이 전방으로 올라가는 것이 허용되었다. 백3을 유지하는 것과 두명의 중앙 미드필더,그리고 볼 앞 쪽으로 다섯명을 유지하는 것은 필수적이었다. 이것이 왜 시티의 선수들, 특히 풀백들이 다양한 롤을 필수적으로 수행할 수 있어야하는지에 대한 이유이다. 

 

만약에 기본적인 수비5,공격5 형태가 보여지면, 볼 앞 쪽으로 5명의 선수들이 이상적으로 배치되며, 단지 2명의 선수들만이 같은 종적인 공간을 차지하고 있을 것이다. 그리고나서 시티는 (공격적으로) 많은 것들을 만들어내고, 역습으로부터 잘 대처하기위한 수비형태도 유지할 수 있을 것이다. 포제션을 유지하는 그들의 능력을 추가로 설명하자면, 어떠한 팀들도 과르디올라의 팀보다 지난 두시즌동안 점유율이 높았던 적은 없었다. 우리는 앞으로 과르디올라가 무엇을 시도할지 그리고 왜 이번 여름 지출이 필수적이었는지 보게될 것이다.그리고 맨시티와 과르디올라가 강력한 경쟁자들 사이에서 우승을 할 수 있을지 지켜봐야 한다. 



개의 등록된 댓글이 있습니다.
치즈돈까스
그리고 유독 못고르기도 하죠 ㅋㅋ
Frank Ocean
펩 아조씨 전술 성향상 풀백한테 요구하는 능력치는 더럽게 높은데
마음에 든다고 사는 족족 반푼이들만 뽑아제껴서 눙물 ㅠ
댓글등록
번호 제목 작성자 추천 작성일 조회수
1696 고전기사/크루이프"카탈로니아 사람들은 유머 감각이별로 없습니다. 그들은 마드리드를 이길 때만 많이 웃습니다" 우까우까나비 0 2021.01.26 60
1695 SNSPIC) 페네르바흐체 스포르 쿨뤼뷔 메수트 외질 영입합의 심규선 0 2021.01.24 52
1694 SNSPIC) NK 로코모티바 자그레브 김정현 영입 완료 심규선 1 2021.01.21 106
1693 번역기사다비드 실바 이적이 맨시티에 끼친 영향은? iqeman 3 2021.01.17 201
1692 2020.6월기준 리그별 신체강도 비교|그래픽 나비압이 1 2021.01.12 267
1691 SNS로스앤젤레스 FC 김문환 영입완료 심규선 2 2021.01.12 213
1690 센터백의 역할 중 하나 나비압이 1 2021.01.10 251
1689 라리가 기대 승점 현황 나비압이 2 2021.01.09 245
1688 SNSPIC) 감바 오사카 주세종 영입 완료 심규선 0 2021.01.05 266
1687 SNS파리 생제르맹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선임 완료 심규선 0 2021.01.03 160
1685 SNS리버풀 풋볼 클럽 안드레아스 슐럼버거 영입완료 심규선 0 2020.12.30 205
1684 SNS클루브 아틀레티코 데 마드리드는 디에고 코스타와 계약을 해지합니다. 심규선 1 2020.12.30 157
1683 SNS파리 생제르맹은 토마스 투헬과 결별합니다. 심규선 1 2020.12.30 125
1682 SNSFC 겔젠키르헨-샬케 04 크리스티안 그로스 감독 선임 완료 심규선 0 2020.12.30 102
1681 SNSFC 낭트 레몽 도메네크 감독 선임 심규선 1 2020.12.27 188
1680 SNS2020/2021 분데스리가 시즌종료후 은퇴하게 될 라스 벤더와 스벤 벤더 심규선 2 2020.12.21 221
1679 Inside Anfield: Liverpool 2-1 Tottenham | Dramatic late winner sends Reds top 심규선 0 2020.12.20 96
1678 SNSFC 겔젠키르헨-샬케 04는 마누엘 바움과 결별합니다. 심규선 0 2020.12.19 141
1677 SNS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뇌진탕 추가교체 통과 심규선 1 2020.12.18 189
1676 SNS라젠발스포르트 라이프치히 도미닉 소보슬라이 영입완료 심규선 0 2020.12.18 102
1675 중국 리그의 엑소더스 나비압이 3 2020.12.17 215
1674 SNS알 나스르 김진수 5개월~6개월 부상 컨펌 심규선 1 2020.12.17 109
1673 SNS웨스트 브롬위치 알비온 샘 앨러다이어스 선임 완료 심규선 1 2020.12.17 105
1672 SNS웨스트 브롬위치 알비온은 슬라벤 빌리치와 결별합니다. 심규선 0 2020.12.16 78
1671 아스날 기대득점 하위권 나비압이 2 2020.12.16 190
12345 ... 4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