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니스 베르캄프는 누구인가?
iqeman 조회 추천 작성일 대댓글알림
주소복사

출처: https://bit.ly/3C2dvcf



1970년대에 자란 다른 더치(네덜란드) 보이들처럼, 데니스 베르캄프도 요한 크루이프의 화려함과 재주에 마음을 사로잡혔다. 그러나 역시 그는 기하학과 글렌호들에 매료되었었다. 그리고 그가 암스테르담 거리에서 게임(축구)을 익혔을 때, 그는 포장도로와 주차된 차들로, 해결해야 할 문제가 있는 이런 환경 속에서 부드러운 터치와 각도를 플레이했다. 이것은 여태껏 보았던 선수들 중 가장 우아한 선수 중 한 선수, 이야기의 첫 번째 챕터이다. 

베르캄프의 유소년 시절은 아약스에서 시작되었고, 토탈 풋볼의 계승자들 두 명, 크루이프와 루이스 반할과 함께했다. 더 나은 관계를 형성한 것은 크루이프였다. 17살의 베르캄프가 얄밉게 잘하는 빠른 오른쪽 윙어로, 데뷔를 하게 된 것은 그가 감독으로 있을 때였다. 첫 번째 시즌이 끝났을 때, 1987년 아약스는 컵 위너스컵을 우승했고, 결승전 교체 멤버로 대기했다. 1년이 지난 후, 아약스가 다시 한번 결승에 도달했을 때, 그는 벤치에서 벗어날 수 있었다. 그들은 졌고, 어쨌든 크루이프가 떠나면서, 클럽의 지위는 떨어졌다.  

1988년 그의 출발은 불안정한 아약스와 임시직 코치들 사이에서 이별하는 것이었다. 몇년이 흐른 후, 그는 본격적으로 발돋움하기 전에, 그러니까 반할의 주시 속에, 오르막과 내리막을 겪었었다. 크루이프와 반할은 토탈풋볼에 근거한 동일한 기본 철학을 지녔지만, 큰 차이점이 있었다. 크루이프는 그의 선수들의 자율성을 믿었다. 반할 하에서, 이러한 시스템은 오직 스타에게만 부여되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르캄프에게 그의 정체성을 준 것은 바로 그였다. 반할은 그를 센터포워드 뒤 10번롤을 맡으며, 필드 위로 올렸고, 결과적으로 한계치를 뛰어넘었다. 아약스는 대담하고, 규율이 잡혔고, 강렬했고, 베르캄프는 기교있는 칩샷, 파워풀한 드라이브샷, 정확한 위치선정과 함께 12골 이상을 득점했다. 그는  (주변을) 체크하고, (공을 중심으로) 회전하면서, 수비수를 따돌리고, 라인을 깨뜨리는 패스 역시 창조해냈다. 1990년(90/91), 그는 네덜란드에서 첫번째 득점왕을 차지했고, 1991년, 동료들은 그를 올해의 네덜란드 선수로 뽑았다. 그리고 1992년, 아약스는 유에파(UEFA) 컵을 우승했었다. 12개월 후, 그는 발롱도르 투표에서 로베르토 바지오에 뒤이어 2위로 마쳤다.

그 후 그러면서, 1993년 여름 그를 위해 8.8m의 더치 레코드(Dutch record)를 지불한 인터밀란을 포함한, 유럽내 모든 메이저 클럽들의 눈을 사로잡았다. 불운하게도, 이 이적은 축구 문화 충돌 한 가운데에 베르캄프를 놓았다. 그가 합류한 인터밀란은 카테나치오와 신중함 속에서 진화하기를 원했지만, 그는 정말 어떻게 해야하는지 몰랐다. 현대화되기위한 처음의 시작은 재빠르게 포기하는 것이며, 베르캄프는 종종 스스로 공격 숫자 없이 파이브백의 덫에서 플레이하는 것을 발견했다. 인터밀란의 1993/94 시즌은 강등권으로부터 단지 1포인트 앞선 채 시즌을 마치면서, 거의 재앙이었다. 그렇지만 그들은 믿기지않는 마법사로서 득점왕을 차지한 베르캄프와 함께 유에파 컵을 우승했다. (그러나 리그에서는 이 모든 것이) 헛된 기대였다. 그는 다음 시즌 단지 3골만을 넣었고, 1995년 7월, 그들(아스날) 혁명의 시작이었던 브루스 리오치의 아스날(7.5m)에 합류했다. 

아스날은 조지 그라함이 구축한 완고한 전술로부터 벗어나 변화 중이었다. 그리고 베르캄프, -천부적이며,기술적이고, 프리미어리그가 관심을 갖을만한 역량을 갖춘- 에게 완벽한 엠블럼이었다. 흔들흔들하는 프로펠러 비행기를 타고, 세리에A 원정 경기에서 매우 많은 험난한 여정의 결과로, 비행을 두려워했던 그가 별난 구석이 있음에도, (영입했다.) 아스날은 몇몇 원정 경기에서 베르캄프 없이 경기를 치뤄여만했다. 다른 동료들을 위해, 그는 하루 일찍 출발했고, 빅 애커스와 함께 긴 여정을 운전하며 갔다.
 
그러나 그는 여전히 그의 새로운 클럽에서 본보기이다. 영국 축구는 술문화를 향유하는 중이었다. 그리고 매우 종종 다음 경기 회복은 여전히 마을의 로컬 펍에서의 맥주와 팀 버스에서의 피쉬 앤 칩스와 관련이 있었다. 베르캄프는 달랐다. 그는 자신만의 식사로 준비했고, 새로운 영양 섭취에 관한 방법론을 가져왔다. 
 
그러나 1995-96년은 여전히 더디게 시작했다. 그가 첫번째 골을 넣는데, 사우스햄튼을 상대로하는 홈 경기 9월까지 기다려야만 했다. 그러나 그와 아스날의 시즌은 충분히 고무적이었다. 그는 이안라이트에게 완벽한 조력자였고, 공격이 진행되는 동안, 리오치의 전술은 인테르 시절 당연했던 소수의 숫자보다 많은  5명 혹은 6명이 공격에 가담했다.

아스날과 그의 미래는 일본으로부터 아르센 벵거의 도착과 함께, 다음해 완전히 바뀌었다. 베르캄프와의 계약은 우승을 향한 클럽의 첫번째 단계에 대한 상징이었고, 뿐만 아니라 웽거하에서 팀 구성을 위한 나머지 캐스팅도 진행되었다. 당대 최고의 수비진 앞에 두기 위한 패트릭 비에이라는 1996년에 합류했다. 엠마누엘 프티는 마크 오베르마스, 니콜라스 아넬카는 속도와 폭발적인 득점력, 유연성을 제공하기위해 1997년에 영입되었다.

아약스를 떠난 이래로, 처음으로, 베르캄프는 마음대로 할 수 있는 제대로된 쓰임새를 찾았다. 그는 볼을 빠르게 처리하길 원했고, 그를 둘러싼 모든 방향에서 날카롭게 침투하는 선수가 필요했다. 벵거는 그에게 (침투하는)둘 이상을 제공했고, 아스날은 1998년 FA컵과 프리미어리그를 우승하며 더블을 기록했다. 그리고 베르캄프는 올해의 선수에 뽑혔다. 그의 능력으로-가장 기억하기 쉬운 것은 레스터시티 전, 필버트 거리에서 눈이 부신 해트트릭- 영국 축구를 수놓았던 시즌이었다. 또한 아마도 그의 시그니처 골로 남겨진, 프랑스 월드컵을 끝마친 시즌이었다. 
 
그의 국대 커리어는 성공했지만, 메이저대회 토너먼트에서의 베르캄프와 네덜란드는 항상 불운이 닥쳤고, 혹은 예상밖의 장애물이 있었다.1992년, 유럽 챔피언쉽(유로1992)에서 덴마크의 기적에 의해 뒤집혔다.1994년, 루드 굴리트가 스쿼드에 빠지지 않았다면, 그들은 월드컵 8강보다 더 나아갔었을지 몰랐다.그리고 1996년, 거스 히딩크는 인종간 갈등에 의해 긴장된 채로 이 스쿼드로 잉글랜드로 건나갔고, 결국 에드가 다비즈가 제외되었다.1998년 월드컵 우승을 차지하지 못했지만, 베르캄프는 토너먼트의 결정적인 순간을 만들어냈다.

8강전 아르헨티나를 상대로 거의 (승부를 결정짓는)마지막 킥으로, 그는 프랑크 데보어의 하늘 높이 솟구친 60야드 패스를 (발로) 끌어당겼고, 아얄라의 견제 속에 한번의 터치를 가져갔다. 그리고 네덜란드를 (다음라운드로)진출시켰다. 2000년, 베르캄프는 79경기 37골을 넣으면서 국제무대로부터 은퇴했다.

다시 아스날로 돌아와서, 일단 그는 그 시대 사이에서 가교가 되었다. 프레디 융베리는 1998년에 영입되었고, 티에리 앙리는 1999년에 영입되었다. 그리고 1년 후, 피레스, 로렌, 실뱅 윌토르 모두 2000년 여름에 팀에 합류했다. 12개월 후, 솔 캠벨이 무패우승팀의 마지막 중요한 퍼즐이 되면서, 자유계약으로 토트넘으로부터 옮겨왔다. 다시 한번, 여러 재능들이 베르캄프 주변으로 모아졌다. 그리고 그가 이탈리아 축구에 설욕했던, 2001년 겨울보다 더 높은 클래스는 아닌 것 같지만, 다시 그의 능력이 발휘되었다. 챔피언스리그가 무승부로 끝날무렵 4명의 유벤투스 수비수들 맞딱뜨렸을 때, 그는 박스 가장자리에서 그들에게 에워싸여 심한 마크를 당했다. 그리고 이 순간은 융베리에게 찍어올리며, 3:1 승리를 확정짓는 직전 모습이었다.
 
그와 아스날은 2002년 프리미어리그를 우승했다. 그리고 다시, 2004년 단 한번의 패배없이 우승했다. 그러나 그 어떤 트로피와 기록들보다, 아직까지도 잉글랜드에서 더 나았던 적이 그리고 베르캄프보다 더 나은 지휘자가 없는 그런 공격적인 축구로 기억되는 시기였다. 또한 아르센 벵거는 팀의 브레인으로서 그를 묘사했다. 몇년이 지난 후, 프랑크 레이카르트는 '아름다운 게임'으로서 베르캄프를 언급했다. 그의 은퇴 수년 후, 티에리 앙리는 베르캄프를 그가 겪어본 선수들 중 최고의 선수였다고 말했다. 그리고 그의 리스트가 지단, 메시, 호나우딩요를 포함한다는 점에서, 그것은 매우 극찬이었다. 그가 어느정도 수준의 선수였던지, 베르캄프는 그의 포지션(10번롤)의 전설로 남으며 2006년에 은퇴했다. 그는 우아하고, 정교하며, 시야와 재간 모두 갖춘 전형적인 10번이자, (모든것이) 완벽히 조화를 이룬, 완벽한 기술을 가진 선수였다. 






개의 등록된 댓글이 있습니다.
최르캄프
Aricept
요새 8.8M이면 어떤 선수 델고 올 수 있으려나 ㅋㅋㅋㅋ
Frank Ocean
현역때도 그렇고 지금도 그렇고 가장 좋아하는 선수 중 하나
댓글등록
번호 제목 작성자 추천 작성일 조회수
번역기사데니스 베르캄프는 누구인가? iqeman 10 2022.08.14 363
2393 번역기사다비트 라움, "RB 라이프치히로 이적해서 매우 기쁘다." Gunbi 3 2022.07.31 359
2392 번역기사테데스코, "전반전이 기대처럼 흘러가지 않았다." Gunbi 1 2022.07.31 274
2391 번역기사훈련 시작, 도메니코 테데스코 인터뷰 Gunbi 3 2022.06.28 461
2390 SNSPIC) 풀라드 모바라케 세파한 스포츠 클럽 조제 마누엘 페헤이라 드모라이스 감독선임완료 심규선 0 2022.06.26 380
2389 SNSPIC) 번리 풋볼 클럽 잭 콕 재계약완료 심규선 0 2022.06.26 297
2388 SNSPIC) 1. 푸스발- 운트 슈포르트페어라인 마인츠 05 e. V. 니클라스 타우어 재계약 완료 심규선 0 2022.06.26 213
2387 SNS시드니 FC 앨릭샌더 윌리엄 윌킨슨 재계약완료 심규선 0 2022.06.26 258
2386 SNS툰- 운트 슈포르트게마인샤프트 1899 호펜하임 e. V. 에르민 비차크치치 재계약완료 심규선 0 2022.06.26 145
2385 SNSPIC) 세인트루이스 시티 SC 에두아르트 뢰벤 영입완료 심규선 0 2022.06.26 130
2384 SNS브라이튼 호브 알비온 시몬 아딩그라 영입완료 심규선 0 2022.06.26 142
2383 SNSPIC) 라도미아크 라돔 야쿠프 오이진스키 임대완료 심규선 0 2022.06.25 124
2382 SNSPIC) FK 아우스트리아 빈 빌리 쿠메티오 임대완료 심규선 0 2022.06.25 131
2381 SNS레스터 시티 풋볼 클럽 키에넌 듀즈버리-홀 재계약 완료 심규선 0 2022.06.25 112
2380 SNSPIC) 노팅엄 포레스트 FC 타이워 아워니이 영입완료 심규선 0 2022.06.25 135
2379 SNSPIC) 사우샘프턴 풋볼 클럽 아르멜 벨라-코찹 영입완료 심규선 0 2022.06.24 170
2378 SNSPIC) VfL 보훔 조르디 오세이-투투 영입완료 심규선 0 2022.06.24 136
2377 SNS아인트라흐트 프랑크푸르트의 마르틴 요제프 힌터에거는 선수 커리어를 종료합니다. 심규선 0 2022.06.23 148
2376 SNS라젠발스포르트 라이프치히 크리스토퍼 은쿤쿠 재계약완료 심규선 0 2022.06.23 132
2375 SNSPIC) TSV 바이어 04 레버쿠젠 플로리안 리차드 비르츠 재계약완료 심규선 0 2022.06.23 156
2374 SNSPIC) 올림피크 리옹 티아고 멘데스 재계약완료 심규선 0 2022.06.20 166
2373 SNSPIC) 1. FC 우니온 베를린 레나르트 그릴 임대완료 심규선 0 2022.06.20 143
2372 SNSPIC) 몰렌베크 47 킬리안 아자르 영입완료 심규선 0 2022.06.20 137
2371 SNSPIC) FC 루가노 루카스 마이 영입완료 심규선 0 2022.06.20 127
2370 SNSPIC) 1. 푸스발-클럽 쾰른 01/07 e. V 크리스티안 마즈달 페데르센 영입완료 심규선 0 2022.06.20 151
12345 ... 4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