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인수 "일본에서 보낸 4년, K리그도 도전하고파" [GOAL 현장인터뷰]
심규선 조회 추천 작성일 대댓글알림
주소복사
"일본에서 보낸 4년 동안 겪은 경험을 바탕으로 K리그에 도전해보고 싶다."

2014년 U리그 베스트영플레이어상 수상자로 J리그 FC 도쿄에서 프로생활을 시작해 현재 프로 4년차를 맞이하고 있는 공격수 유인수가 소속팀의 첫 리그 우승에 대한 각오, 그리고 언젠가 한국 무대에도 도전해보고 싶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유인수는 30일 FC 도쿄와 우라와 레즈의 경기 후반전에 교체 투입되어 팀의 무승부에 기여했다. 이 경기에서 질 경우 팀의 우승 가능성 자체가 사라질 수 있었던 만큼, 이 경기에서 나상호와 유인수 둘이 모두 투입됐다는 것은 그만큼 팀 감독의 선수에 대한 믿음을 보여주는 대목이라고도 볼 수 있다.

양팀의 경기가 끝난 후 믹스트존에서 유인수를 만났다. 

중략

골닷컴 : 현재 있는 선수들 중 FC 도쿄에 최장기간 있었는데. FC 도쿄가 첫 리그 우승을 할 가능성이 열려있습니다. 감회가 새로울 것 같은데요.

유인수 : 오늘 마지막에 교체 투입되어서 골을 넣었으면 더 좋았을텐데 아쉽습니다. 그래도 아직 우승 가능성이 열려있으니까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서 꼭 리그 우승을 차지하고 싶습니다.

골닷컴 : 2016년 FC 도쿄로 온 후 일본에서 뛰는 동안 배운 부분이 있다면?

유인수 : 광운대 졸업 후 K리그를 거치지 않고 바로 일본으로 와서 여기서 프로생활을 시작해서 4년차입니다. 최근에는 (오재석, 나상호 등) 한국 선수들이 같이 팀에 있어서 서로 대화도 할 수 있고 조언도 받고 그런 과정을 통해 선수로서 여러모로 더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던 것 같습니다.

골닷컴 : 마지막 경기에서 4골을 넣어야 역전우승이 가능한데, 오늘 경기처럼 투입될 가능성도 있습니다.

유인수 : 올해 마지막 경기니까 후회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고 끝까지 해서 우승을 해보고 싶습니다.

골닷컴 : 이번 시즌 마감을 포함해서 다음 시즌, 혹은 미래의 계획 및 목표는?

유인수 : FC 도쿄라는 좋은 팀에서 뛸 수 있어서 행복하고 꼭 우승이라는 타이틀을 잡고 싶습니다. 우선은 마지막 한 경기를 위해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 할 생각입니다.

그동안 일본에 와서 4년이란 시간을 보냈고 언어도 배웠고 좋은 사람들도 많이 만났습니다. 그 덕분에 축구적으로도 많은 성장을 했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지금까지보다는 앞으로가 더 중요하기 때문에 더 열심히 잘 할 각오입니다.

광운대 출신 선수들이 케이리그와 제이리그에서도 활약중인데 저도 그걸 이어가고 싶다는 생각도 합니다. 좋은 기회가 있을때 K리그에서도 도전해보고 싶습니다.

그리고 모든 선수들에게 그렇듯 국가대표란건 쉽게 될수 있는 것은 아니지만, 더 열심히하고 또 잘해서 언젠가는 국가대표가 되는 꿈을 이뤄보고 싶습니다.
아직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등록
번호 제목 작성자 추천 작성일 조회수
56028 K리그1오늘자 - 트랜스퍼H 이적설 코바치치 0 2020.07.09 65
56027 K리그1볼만찬 기자들 루머 코바치치 1 2020.07.09 59
56026 지난 이적 시장 gs 기성용 잡아와라 !! 제니 1 2020.07.09 66
56025 부노자 계약해지에 구스타보 영입 한 달만 더 버티자. 1 2020.07.09 28
56024 상주 벌금 먹었네요 제니 0 2020.07.09 73
56023 발310이라서 백태클 닿았다는 송범근 깐따삐야도우너 0 2020.07.09 100
56022 K리그1[단독]인천, 부노자 나간 자리 브라질 공격수 구스타보 영입 확정 코바치치 2 2020.07.09 64
56021 K리그1[단독] 성남 임선영-수원 김종우, 유니폼 바꿔 입는다…6개월 맞임대 코바치치 2 2020.07.09 49
56020 '횡령·성범죄' 정종선 전 고교축구연맹 회장 보석으로 석방 심규선 0 2020.07.09 27
56019 tfa 에서 케이리그 분석해줬네요. 모라이스 vs 상주 깐따삐야도우너 3 2020.07.08 106
56018 K리그2[단독] 황선홍, 마침내 '1m58 공미'에디뉴 품었다, 영입 확정 코바치치 1 2020.07.08 99
56017 K리그2[단독]'측면 멀티자원' 김한길, FC서울 떠나 전남 유니폼 입는다 코바치치 0 2020.07.08 25
56016 K리그1[푸른치의 울산이바구] 어? 열받네?: 10R 인천 유나이티드전 리뷰 푸른치 5 2020.07.07 68
56015 중국 복귀한 김민재, 유럽행 협상 '2라운드'로 돌입 라울타무도 1 2020.07.07 141
56014 아낌없이 임대주는 전북.. 엠갈매기 2 2020.07.07 160
56013 K리그1인천, 오반석에 이어 ‘브라질 FW’ 구스타보까지 품었다 손승완 3 2020.07.07 122
56012 K리그1[단독]위기의 인천, 전북 센터백 오반석 영입 확정 코바치치 1 2020.07.07 49
56011 K리그1이재성코치의 인천 일침 깐따삐야도우너 1 2020.07.06 138
56010 K리그1수원 vs 서울 패스맵 코바치치 1 2020.07.06 105
56009 모리아스 경력 충격적인대요? 깐따삐야도우너 2 2020.07.06 149
56008 부산아이파크 고질병은 1부 올라와서도 그대로 가는듯 료라이 1 2020.07.06 106
56007 5강7약 엠갈매기 2 2020.07.06 167
56006 K리그1[단독] CB 찾는 인천, ‘출전 0’ 오반석에게 러브콜 코바치치 2 2020.07.06 89
56005 데얀 이놈 ㅋㅋ 제니 7 2020.07.06 210
56004 일류캄프2.gif 오목九단 관우 4 2020.07.05 205
12345 ... 4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