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1] 이동경의 MLS행, 울산의 답변만 남았다
심규선 조회 추천 작성일 대댓글알림
주소복사

이동경의 메이저리그사커(MLS) 벤쿠버 화이트캡스행이 가까운 시일내 결정날 것으로 보인다.

이적설은 해외에서 먼저 터졌다. 해외축구 이적 소식을 다루는 독일 ‘트랜스퍼마크트’는 지난 18일(한국시간) “벤쿠버가 울산 미드필더 이동경에게 관심을 갖고 있다. 벤쿠버는 이동경과의 개인 합의에는 도달했지만 아직 구단과의 합의가 남아있다. 이동경의 현재 시장 가치는 55만 달러(약 6억 5,000만원) 수준이다”라고 밝혔다.

울산은 벤쿠버의 관심을 인정하면서도 이적 제안을 고심했다. 울산 김도훈 감독이 이동경을 올 시즌 플랜에 포함시켰고 2018울산과 A급 계약으로 입단한 이동경의 계약기간은 올 시즌이 마지막이기 때문이다. 이동경과 계약 연장을 하지 못한 울산의 입장에서는 자칫하다간 시즌 종료 후 FA로 이동경을 내줄 수도 있는 상황이 겹쳤다.

울산은 벤쿠버가 제시한 이적료에 만족하지 못했다. 현지 언론에서 평가한 이동경의 몸값보단 높은 이적료였지만, 울산의 성에 차지않았다. 이에 최근 벤쿠퍼는 이적료를 올려 다시 한 번 울산에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벤쿠퍼는 이동경을 강하게 원하고 있다. 이미 벤쿠버 마크 도스 산토스 감독은 이동경에게 영상통화를 걸어 구애한 것으로 전해진다. 벤쿠퍼는 국제 로스터 슬롯(International Roster Slot)을 10자리에서 최대 11자리로 늘렸다. 지난 22일 포틀랜드 팀버스에게 16만 5천 달러(약 2억원)을 지불하고 국제 로스터 슬롯을 트레이드했다고 발표했다.

벤쿠버가 제안한 이동경의 연봉도 제법 뛰는 것으로 전해진다. MLS 샐러리캡 제도에 자유로운 지정 선수(Designated Player)는 아니지만, 제한 금액 내에서 상위권에 준하는 연봉을 제시한 것으로 파악된다.

중략


도쿄올림픽을 앞두고 있어 다소 위험한 도전일 수는 있지만, 새 환경 속에서의 경험을 원하고 있다. 겨울 이적 시장을 통해 유럽 진출을 모색했지만 여의치 않았다. 울산에서의 새 시즌을 준비하던 중 이동경을 향한 벤쿠퍼의 관심은 커졌고 이동경도 구단의 방향성에 동의했다.

오는 29일 스포르팅 캔자스시티와 개막전을 치르는 벤쿠버는 이동경의 빠른 합류를 기대하고 있다. 울산의 답변 만 남은 상황이다.

개의 등록된 댓글이 있습니다.
윈디데이
영상통화할 정도면
댓글등록
번호 제목 작성자 추천 작성일 조회수
54771 K리그1(오피셜) 풋볼좌 2선 연계 시작해 엠갈매기 1 00:05 32
54770 (다소부산걱정2) 현산 아시아나 인수 아직 완료한게 아니네요 엠갈매기 2 2020.03.29 49
54769 국가대표국가대표 김진수 변천사 손세이셔널 2 2020.03.29 79
54768 국가대표이승우는 이 정도 크면 대박 아닐까요?? 손승완 3 2020.03.29 129
54767 국가대표국가대표 손흥민 변천사 손세이셔널 2 2020.03.28 117
54766 K리그2[오피셜] 안산, 전방에 레바논 국대 출신 '사드' 배치... 亞쿼터 채웠다 제니 0 2020.03.27 127
54765 K리그1"1년에 해트트릭 3번" K리그에서 대기록을 세웠던 선수의 이야기 풋볼티키빠따 6 2020.03.25 184
54764 K리그1현시점 전북 베스트 시나리오 엠갈매기 1 2020.03.23 201
54763 엘카3 케이리그 프리뷰 우승 및 강등 득점왕 mvp 예측 개무능세티엔추방기원 1 2020.03.20 195
54762 K리그1(다소부산걱정) 아시아나 인수실패 애경그룹 '새옹지마' 엠갈매기 10 2020.03.18 330
54761 빨리 개막좀.. Di Natale 3 2020.03.17 94
54760 K리그1모라이스 감독 브라질 클럽 이적설에 전북 “공식 오퍼 없어” 심규선 2 2020.03.17 131
54759 K리그1브라질 이적설 전북 모라이스 감독 반응 "바스코 말고도 다른 팀도 관심있다 들었다" 심규선 2 2020.03.17 86
54758 K리그1난데없는 이적설… 브라질 매체, “바스쿠 다 가마, 모라이스 감독 노린다” 심규선 2 2020.03.17 97
54757 해축 접고 국축 토토 저랑 같이해보실분 존테리몸빵 0 2020.03.16 104
54756 국가대표김학범호 “올림픽 1년 연기, 안되는데…” 심규선 0 2020.03.16 126
54755 요즘 레전드출신 감독이 케이리그 감독하면거 그래도 케이리그 재미있어짐듯 존테리몸빵 1 2020.03.14 142
54754 제가 생각하는 한국 축구선수 역대 탑 10 2 2020.03.13 103
54753 새벽의 축구전문가 첫 분석 경기 제니 0 2020.03.13 162
54752 장기가 취미가 아니었던 김도훈 감독 김보나 2 2020.03.12 161
54751 PIC) 샤빠 근황 심규선 1 2020.03.12 285
54750 K리그1[K리그 X 새벽의축구전문가?]국내 최고 축구 전술 분석 채널, <새벽의 축구 전문가>가 K리그와 함께합니다. 심규선 1 2020.03.11 115
54749 K리그1스플릿 없으면... ㅋㅋㅋㅋㅋㅋ 인천 강등?? ㅋㅋㅋㅋ 손승완 1 2020.03.10 208
54748 국가대표새 트레이닝복 유출 Apple 2 2020.03.10 383
54747 K리그1그러고보니 광주FC는 전용구장 엠갈매기 3 2020.03.10 161
12345 ... 4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