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목소리] 김도훈 감독, "심판 판정 존중, 싸워서 이길 수 없다"
심규선 조회 추천 작성일 대댓글알림
주소복사
울산 현대 김도훈 감독이 수원 삼성과 무승부에 진한 아쉬움을 드러냈다.

울산은 8일 오후 7시 문수축구경기장에서 펼쳐진 수원과 하나원큐 K리그1 2020 15라운드서 0-0 무승부에 그쳤다. 리그 연승 행진을 5경기에서 멈추며 승점 36점으로 1위를 유지했다. 이번 시즌 처음으로 팬들이 들어찼다. 궂은 날씨에도 2,659명의 팬이 입장했지만, 승점 3점을 얻는데 실패했다.

경기 후 김도훈 감독은 “원하는 결과를 얻지 못해 아쉽다. 오늘의 문제점을 보완해서 다음 경기를 승리하겠다”고 답했다.

울산 입장에서 억울한 판이었다. 후반 38분경 주니오가 상대 페널티박스에서 터치한 볼이 조성진 팔에 맞았지만, 주심은 그대로 넘어갔다. 골라인 깊숙한 진영이었고, 한눈에 봐도 팔이 흔들릴 정도였다. 이후 경기 흐름을 끊는 판정도 이어졌다. 종료 직전 핵심 수비수 김태환이 상대 선수를 밀쳐 경고 누적으로 퇴장 당했다. 경기 후 울산 선수들은 판정을 이해할 수 없다는 듯 심판진에게 거세게 항의했다. 이 과정에서 대기명단에 있던 정승현이 경고를 받았다. 급기야 김도훈 감독이 중재하며 상황이 일단락됐다.

이에 김도훈 감독은 “판정에 관해 할 말이 없다. 받아들여야 한다. 핸드볼을 바랐던 게 아니다. 개인적은 아쉬움이 있을 뿐이다. 이런 장면이 나오기 전까지 득점을 통해 리드했어야 했다”고 강조하면서, “심판한테 이야기해봤자 우리만 손해다. 끝난 뒤 감정적인 말과 행동으로 상황이 바뀌지 않는다. 경험이 있다. 심판과 싸워 이길 수 없다. 다만 우리가 참고 있는 것이지 모르는 게 아니다. 팀이 손해보는 일을 해서는 안 된다. 그래서 선수들에게 달려갔다”고 밝혔다.

중략

선수들이 최선을 다했다. 너무 잘하려다 보니 예상치 못한 결과가 생겼다. 계속 관중이 오기 때문에 더 나은 모습을 보여야 한다”고 다짐했다.

아직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등록
번호 제목 작성자 추천 작성일 조회수
57316 '승부차기 선방 3개' 조현우 "잊지 못할 경기… 강현무는 많은 걸 배웠을 것" 제니 2 2020.09.23 100
57315 강현무는 왜 빌게이츠 2 2020.09.23 170
57314 조현우나 강현무 둘은 진짜 선방능력은 지리네요 모버지종신기원 1 2020.09.23 68
57313 룸동님은 과연 모버지를 넘어설 수 있을 것인가 국밥 1 2020.09.23 44
57312 잔디 하드캐리네 ㅋㅋㅋ 제니 0 2020.09.23 25
57311 울산 결승 진출 국밥 0 2020.09.23 20
57310 승부차기보다가 개뿜어서 입킥 ㅋㅋ Leo Messi 1 2020.09.23 31
57309 와 울산 포항 파컵 승부차기 레전드네요 손흥민 0 2020.09.23 44
57308 조현우 ㄷㄷ 빌게이츠 0 2020.09.23 105
57307 아 울산에 걸었는데 포항이 이기고 있군요 푸코 0 2020.09.23 45
57306 캐이리그 스플릿 일정 루빈카잔통신원 1 2020.09.23 36
57305 제리치는 전술적인 문제인건가요?? Dobby is free 1 2020.09.22 137
57304 울산이 우승하든 못하든 리그MVP는 주니오겠죠? 엠갈매기 0 2020.09.22 133
57303 룩 연봉이 약 10억이네요 Dobby is free 0 2020.09.22 123
57302 K리그2[오피셜] 경남 FC, 룩 계약 해지 Azpi 0 2020.09.22 108
57301 K리그1[오피셜] 파이널 라운드 일정 Azpi 3 2020.09.22 93
57300 K리그2어제자 수원FC 라스 원더골.gif Azpi 1 2020.09.22 115
57299 만약 서울E 승격하면 이랜드에서 돈 좀 쓸까요 엠갈매기 1 2020.09.21 107
57298 이현식같은 노사람 데리고 김병수 감독 고생하셨네요 루빈카잔통신원 0 2020.09.21 123
57297 국축알못이 질문. 그러면 우승도 상위스플릿 끼리 한경기씩해서 정하나요?? 루빈카잔통신원 0 2020.09.20 167
57296 샤빠 ㅋㅋ 엠갈매기 0 2020.09.20 186
57295 서울팬분들 안심하세요 엠갈매기 1 2020.09.20 156
57294 하위권 득실 제니 0 2020.09.20 128
57293 스플릿 라운드는 진짜 신의 한수인것 같아요. PleaseBuyMessi 3 2020.09.20 110
57292 펠리페 너무 부러워요.. 제니 0 2020.09.20 136
12345 ... 4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