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코 수술 받다 '심정지'…"응급 처치도 안 했다"
심규선 조회 추천 작성일 대댓글알림
주소복사
◀ 앵커 ▶

서울 강남의 한 성형외과에서 코 수술을 받던 20대 여성이 뇌사 상태에 빠지는 일이 있었습니다.

경찰이 의료 과실을 확인하기 위해서 수사에 착수했는데, 당시 진료기록을 봤더니 제대로 기록된 게 없을 정도로 부실했습니다.

응급처치가 엉망이었다는 의혹도 제기됐는데요.

중략

◀ 리포트 ▶

서울 신사동의 한 성형외과.

지난달 14일 이 병원에서 비중격만곡증과 코 성형 수술을 받던 27살 원 모 씨가 뇌사 상태에 빠졌습니다.

비중격만곡증 수술은 코 안의 막을 교정하는 것으로 수면 마취 상태에서 진행됩니다.

수술이 시작된 건 낮 12시 반, 1시간 반쯤 지난 오후 2시, 원 씨의 호흡과 혈압 수치가 급격하게 나빠졌습니다.

[원 씨 동생]
"2시 20분에 (병원에서) 연락이 와서, '심정지가 와서 더 큰 병원에 가야 될 것 같으니까 보호자분 와 달라'고…"

원 씨는 급히 대학병원으로 옮겨졌지만, 결국 심정지에 의한 뇌 손상, 즉 뇌사 상태에 빠졌습니다.

원 씨의 가족들은 병원 측이 초동 대처에 실패해 원씨가 식물인간이 됐다는 의혹을 제기합니다.

[원 씨 어머니]
"아이가 저 지경이 되도록 왜…제대로 했으면 저렇게 되지 않았을 거 아니에요."

원 씨의 수술 당시 진료 기록입니다.

'12시 30분, 수면마취를 시작'했다고 쓰여 있습니다.

하지만 어떤 성분의 약물을 얼마나 투여했는지 구체적으로 적혀 있지 않습니다.

낮 12시 50분, 코 수술이 시작됐고 2시쯤 원 씨의 산소포화도가 떨어졌습니다.

하지만 수술이 시작된 뒤 약 1시간 동안 환자의 호흡이나 혈압 등이 어떻게 변화했는지는 기록돼 있지 않습니다.

[정이원/의료 소송 전문 변호사]
"(상태가 나빠진 게) 어느 시점인지 모르기 때문에…그렇기 때문에 초기 대응이 가장 중요한데, 모니터링이 제대로 안 된 게 가장 큰 문제라는 생각이 듭니다."

수술을 집도한 이 병원의 원장은 '환자의 체중 등을 고려해 문제가 되지 않는 양의 수면 마취제를 투여했다'고만 가족들에게 설명했습니다.

의료진들이 응급처치를 제대로 하지 않았다는 의혹도 제기됩니다.

당시 출동했던 119 구급대의 활동 일집니다.

'구급대원은 오후 2시 10분쯤 현장에 도착했을 때, 의료진이 심폐소생술을 하고 있지 않았다'고 적었습니다.

원 씨는 현재 다른 병원 중환자실에서 치료를 받고 있지만 상태가 계속 나빠지고 있습니다.

가족들은 조만간 원 씨의 연명치료를 중단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원 씨 어머니]
"보고 있으면 자고 있는 것 같아서, 금방 일어날 것 같은데…이제 뭐 아무것도 못 한다고 하니까. 진짜 기적밖에 없다고 그러는데…"

서울 강남경찰서는 가족들의 진정을 접수한 뒤 성형외과 진료기록을 확보하는 등 내사에 착수했습니다.

취재진은 병원 측에 반론을 요청했지만 병원 측은 경찰이 조사 중인 사안으로 지금 상황에서 입장을 밝히기는 어렵다고만 전했습니다.

MBC뉴스 양소연입니다.

----------------------------------------------------------

병원이 의사가 심정지 왔는데 CPR을 안해못해 ㅋㅋㅋㅋㅋ..........
못한것도 문제
아는데 안한것도 문제
아는데 못한것도 문제..
개의 등록된 댓글이 있습니다.
아이마르
이게뭐야...
댓글등록
번호 제목 작성자 추천 작성일 조회수
471377 솔직히 인셉션 아직도 무슨 이야기인지 모르겠다 밤은짧아걸어아가씨야 1 22:18 48
471376 일상늦은 저녁 먹었읍니다. feat 돼지국밥 아트싸카 3 22:12 27
471375 연예인200217 [마뷰텔] 지수는 먹을 때가 제일 예뻐 ♥지수,소울♥ 짓뚜마니아 1 22:09 8
471374 음.. 닭꼬치 먹었는데도 배고프네.....;; 라인하르트폰로엔그람 0 22:06 11
471373 연예인200218 [마뷰텔] 지수의 이상형 월드컵 ♥지수,소울♥ 짓뚜마니아 0 22:02 21
471372 연예인ELRIS 4TH MINI ALBUM [JACKPOT] INTRO VIDEO 짓뚜마니아 0 21:59 7
471371 하정우 측 "프로포폴 얼굴 흉터 치료용…동생 이름 쓴 건 의사 요청" 불법 투약 부인 Apple 5 21:55 54
471370 ㅎㅂ스타킹이 불편했던 처자.gif 로빠힌 2 21:53 58
471369 ㅎㅂ방송 세팅중.gif 로빠힌 2 21:52 62
471368 ㅎㅂ하라는 운동은 안 하고.gif 로빠힌 1 21:46 67
471367 토요일에 나가서 오늘 새벽에서야 집에 들어왔네요 유승호 4 21:40 68
471366 연예인1pic) 배형에게 준 로펀 앨범 감사글. 짓뚜마니아 0 21:40 43
471365 대구 확진자 신천지 교인이네요 로빠힌 0 21:38 41
471364 결국 선을 넘은 코커 김연아 2 21:37 81
471363 배고프네요... [소혜]Mario Gotze 0 21:20 33
471362 연예인로펀 자주 나오네여.... 짓뚜마니아 3 21:16 65
471361 배구 보는데 돌태웅 명장병땜에 성질남 손세이셔널 1 20:33 33
471360 집이다 료라이 2 20:32 68
471359 문재인 탄핵 서명 받더군요..;; 라인하르트폰로엔그람 3 20:20 187
471358 크루즈 국의 엔딩은 어찌될 것인가..;; 라인하르트폰로엔그람 0 20:16 56
471357 원래 나이를 먹건, 나이가 적건, 이방인이건, 외국인이건,동물이건 라인하르트폰로엔그람 1 20:14 21
471356 감동보고 감동적이지 않으면 지구를 떠납니다. Cocco 4 20:01 111
471354 일상재기하다 손승완 5 19:56 120
471353 너무 좋네요 이분 안녕하신가영 = 빛 2 19:11 141
471352 돌고 돌아서 결국... 밤은짧아걸어아가씨야 3 18:52 122
12345 ... 4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