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분들 생각과 달리 90년생도 사실 변혁이 큰 시기라 세분류로 나뉘는듯
No.49 Phil Foden 조회 추천 작성일 대댓글알림
주소복사


대강 90~93년 세대 까지는

초딩 시절에 DJ 시절 햇볓정책이나 통일 무드도 기억하고 있으면서

동시에 MB~503에 시절의 보수정권의 패악질을 아주 똑똑히 기억하다 못해

사실 이 세대는 FUCKING USA로 대표되는 반미 운동하고도 연결고리가 있고 

얘내들 대학 시절엔 한대련계 학생회가 살아있었음

하물며 한미 FTA-광우병 시위에선 대놓고 맹목적으로 민주당계를 지지했던 세대 

그러면서 동시에 남북 정책의 흥망성쇠를 겪어도 보고 

앞서 이야기한 반미 운동권들 허실도 봤던 세대이면서

한나라당도 어느정도 기억을 함...

사실 얘내가 노통에 대한 향수도 가장 강한데

지금 당당하게 20대 개새끼론 씨부리는 세대가 

노통에게 돌아섰을 때, 옹호했던 쪽임

게다가 얘낸 애초에 털보계열 미디어에 우호도가 

생각이상으로 높던 세대였으니까요 




그 다음 끼인 세대는 여기서 DJ에 대한 기억이 많이 희석되고 

노통에 대한 향수가 그 대신 강한데

특이하게 이 세대는 노통에 대한 향수는 강한데

그 당시 민주당이 어떤 상태였는가 보다는

좀 추상적이게 기억하는 면이 있다고 해야하나...

그러다 보니 노통에 대해 기억하는 것도 좋은 부분이 더 강함

한-미 FTA-광우병 파동 당시가 이 친구들 정치 관심 진입기라서

생각보다 진보우호도도 높았고요 


이정도만 제외하면 사실 윗세대랑 큰 차이는 안나는데 

윗세대랑 차이가 있다면 얘내는 대학시절 말미에 

젠더갈등 개지랄이 시작되는걸 겪었다는거 정도가 다르긴 합니다

사실 90년생 초반세대는 직장에서만 겪은 케이스에 가까워서 

좀 느끼는 정도가 차이가 있겠죠

얘내 같은 경우엔 취업시장 좆 됬던게 

현 정부에 대한 반감에 지분이 상당하신 편
(남자 기준 그 윗세대는 두 놈들 모두에게 취업시장에서 당하셨고)




이 다음 98~00 세대가 좀 특이한데 

이 세대는 정치 관심기에 

세월호 사건이 생각보다 엄청난 영향을 미친 세대죠

10대들의 세월호에 대한 관심을 좀 무시하는 경향이 

은연중에 노땅들이든, 얘내 바로 윗세대든 강한데

까놓고 노란 리본 가방에 가장 많이 달고 다녔던

세대 중의 하나가 얘내 나이대임

그러다 보니 사실 촛불 시국에도 저 윗세대보다도 

적극적으로 참여한 부분도 꽤 있고

달리말하면 민주당이 기대(?)하던 코어 세대였을텐데



문제는 얘내때 부터 젠더 이슈가 극에 달하는 시점이 

본인들 고딩~ 대학 입학 시기죠 

그게 이 윗세대가 생각하는거 보다 

심각할 정도로 반감을 사게 만들었다는거 ...






물론 위의 사실은 중요하지 않고

모두 보수교육에만 찌들어서

진보는 거들따 본적도 없이

오로지 친일적폐세력들만을 바라보신 

친일적폐수꼴 세대이니 참고하실 필요는 없습니다. 


















개의 등록된 댓글이 있습니다.
캄챠카샤먼
실제로 학생회가 여전히 살아남은 힉교들은 11-13학번 정도는 2000년대정서랑 다를게 없기도 하구요...

또 재밌는건 80년대생 20대 개새끼론 있을 때 촛불청소년이라 치켜주던 세대가 바로 이 나이대죠
No.49 Phil Foden
사실상 촛불 청소년의 1세대인데

그 당시 광우병 관련 촛불의 말로가 영 좋지않았던거에 비해서
주화입마가 좀 없었던 세대이기도 하고 좀 특이한 세대긴함
댓글등록
번호 제목 작성자 추천 작성일 조회수
529985 극문이 소수지만 영향력있어요 캄챠카샤먼 1 2021.04.11 58
529984 근데 당 지도부도 홍위병 의견 그대로 따라가면 ㅈ된다는거 알긴 알겁니다 하프타임 4 2021.04.11 35
529983 대깨문의 대항어를 대깨닭으로 찾는거만 보면 극성친문은 쪽은 걍 미래가... No.49 Phil Foden 2 2021.04.11 61
529982 펨코는 무슨 보궐선거의 결과를 본인들의 승리(?)로 맹신하는 것도 좀 이상한데 No.49 Phil Foden 8 2021.04.11 145
529981 빈센조 16화 수위 센데요 ㄷㄷ 오미주 2 2021.04.11 60
529980 이 스토리를 드라마화하는게 더 멜로로 성공했을듯 캄챠카샤먼 1 2021.04.11 113
529979 방역을 행정조치로만 하니 경제와 방역사이에서 캄챠카샤먼 2 2021.04.11 83
529978 유머쓰리박 성재형 웃기네요 ㅋㅋ Kylian Mbappe 2 2021.04.11 47
529977 [다소OOTP] 이거 완전 꼴데 출신 신본기 아닙니까 유승호 2 2021.04.11 24
529976 동생 다이어트 챙겨주는 오빠 제니 5 2021.04.11 91
529975 [다소OOTP] 제목 : 킹하성 유승호 1 2021.04.11 27
529974 민주당 초선 2030 의원들 재차 성명문 발표했네요 하프타임 3 2021.04.11 85
529973 내일은 강릉갑니다. ManUnited 4 2021.04.11 60
529972 [다소KBO] 210411 WAR* 베스트 & 워스트 12 유승호 2 2021.04.11 47
529971 ㅌㅇㅌ) 에스파 멤버들의 카리나 생일 축하 메시지 푸코 2 2021.04.11 34
529970 오늘은 에스파 카리나 생일입니다 푸코 3 2021.04.11 58
529969 오늘의 저녁 유승호 3 2021.04.11 69
529968 내일은 무슨 요일? 바바리안 11 2021.04.11 147
529967 맛서인 갑자기 왜 이래 오미주 2 2021.04.11 96
529966 서양놈들 방역 문제가지고 국민저항(?) 심하던거 처음엔 좀 이해가 안갔는데 No.49 Phil Foden 5 2021.04.11 162
529965 하지원 누나 맛깔나무 1 2021.04.11 58
529964 서울형 거리두기는 이래도 문제 저래도 문제인듯 오미주 4 2021.04.11 108
529963 일상오랜만에 술마셨더니 욱.. 바질 6 2021.04.11 54
529962 유시민 "야당의 '文정부 독재' 주장, 저는 약간 이해하게 됐다" 하프타임 5 2021.04.11 126
529961 5인금지는 엄청 위헌적인 발상이고 대책인데 8 2021.04.11 138
12345 ... 4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