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헤어집니다
은미[행복풀] 조회 추천 작성일 대댓글알림
주소복사
따뜻한것만 같았던, 2018년 초여름에 만나 벌써 3년이 지났네요.

작년부터는 잦은 다툼도 있었지만 맞춰가는거라 생각했었습니다.

한달 전 그녀왈, 마음이 더 이상 없답니다.

물론 훨씬 전부터 어느정도 느껴졌습니다. 그저 덮어놓고 싶었던 제 생각은 틀렸죠.

권태기라고 생각했는데 그건 제 바람이었어요.

오랜만에 어제저녁을 그녀와 함께 보내며, 이 관계를 그만 멈춰야겠다고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 짧은 세시간동안 서로에게 너무 많은 상처를 남기더라구요.

내일저녁 그 친구에게 대신 말을 해주려 합니다.

마음이 여려서 아직도 말을 못꺼내고 있는것 같아요. 아무래도 제가 못난놈이라......

사귈 때 이곳에 쓴 글이 아직도 생생히 기억나는데, 그 사람에 대한 마지막글을 쓰게 되네요...


개의 등록된 댓글이 있습니다.
Apple
오래 아프지 마시길
저(-ㅅ-)베
행복하세요 모두
바바리안
짓뚜마니아
잔치
그저 약간 다른 방향으로 서로 걸어온거일겁니다
또 새로운 풍경이 펼쳐질거에요
끝내는 행복하시길 바래요
여름
힘내십쇼
손승완.
힘내세요 ㅎㅎ 화이팅입니다
하프타임
힘내세요
사람 인연이란게...
푸하하
행복풀님 토닥토닥
[소혜]Mario Gotze
쿨이즈팀
한달 전쯤 같은심정이었습니다. 전 5년을 만났었어요..
아직 잊혀지지는 않았지만 둘다 힘들바에는 놓아주는게 맞는것 같더군요.. 결국 시간문제일뿐 끝은 이별이었어요..
진심을 다했던 사랑은 끝나고 나서도 별로 미련이나 후회가 없더라고요.. 저또한 그랬고 작성자님도 그럴거에요.
힘내라는 말은 소용없을것 같고 부디, 너무 오래 아프지 않기를 바랍니다..
댓글등록
번호 제목 작성자 추천 작성일 조회수
하프타임 사수 그만둔다네요 료라이 10 12:59 143
하프타임 하이 아임 코로나 음성남 Apple 12 12:58 136
하프타임 ㅎㅂ친구랑 장난치다 눈 맞음 첼시요정후크 12 12:58 198
하프타임 박선영 아나운서 첼시요정후크 11 00:09 391
하프타임 어제 쇼핑 좀 했네요 Apple 10 2021.07.27 184
하프타임 유머성병에 걸려 너무 억울하고 분했던 박미선 손승완 13 2021.07.27 382
하프타임 ㅎㅂ미드 침착맨 11 2021.07.27 428
하프타임 일본 애들이 유독 한국 선수단 도시락에만 발광하는 이유.EU 손승완 12 2021.07.27 335
하프타임 다이어트보이 다이어트도 실패하고 밥도 다 못먹은 썰 엠갈매기 13 2021.07.27 320
하프타임 ㅎㅂ쥬짓수 교육영상 첼시요정후크 12 2021.07.27 317
하프타임 욕하다가 카메라 찍힌 여자배구 선수.gif 녹두로 13 2021.07.27 447
하프타임 (다소주식) 카뱅 신청완료! 엠갈매기 10 2021.07.26 303
하프타임 36발 모두 10점을 쏘고도 세계 신기록 갱신에 실패한 오진혁 손승완 12 2021.07.26 289
하프타임 닉언죄) 단발좌님 잘 먹겠습니다 ㅎㅎ 안녕하신가영 12 2021.07.26 218
하프타임 2002년에 천수형 많이 봐준 해버지 손승완 12 2021.07.26 351
하프타임 저에게 달라붙어 말꼬리 잡던 유저 악질이였군요 한국방송공사 13 2021.07.26 375
하프타임 제가 웬만하면 상호존중 하는데 안좋은 모습을 보였네요 한국방송공사 14 2021.07.26 299
하프타임 어제 신유빈 선수랑 붙은 니 시아리안 인터뷰.jpg ManUnited 13 2021.07.26 386
하프타임 폭풍같은 주말이 지나고..... SON 12 2021.07.26 113
하프타임 하 ㅋㅋ 진짜 지금까지 계속 일한 바닥이지만 빨리 떠나야만 승리 할 것 같네요 ㅋㅋ 한국방송공사 10 2021.07.25 292
하프타임 미국에서 흑인들이 제일 싫어하는 스포츠스타 짓뚜마니아 12 2021.07.25 449
하프타임 분노아우슈비츠가 아니라 다행이네 오미주 10 2021.07.25 390
하프타임 저도 공뭔 되고 싶어서 시험을 3년 정도 준비했는데 저(-ㅅ-)베 13 2021.07.24 218
하프타임 시험이 끝났는데요 안녕하신가영 15 2021.07.24 461
하프타임 버스정류장에서 임산부에게 말거는 할아버지 첼시요정후크 13 2021.07.24 403
12345 ... 4000